스마트 빌딩으로 인해 더욱 증대된 신뢰성의 필요성

인프라 구축에 대한 환경 및 보안적 요구 사항들이 점차 복잡 해짐에 따라, 건물 관리 방법에 대한 생각의 전환을 가져오게 됩니다. 오늘날의 건물과 캠퍼스는 접근, 환경, 비디오 모니터링, 에너지 효율성 등의 광범위한 제어 시스템을 지원합니다. 이러한 솔루션은 일반적으로 연통 방식으로 서로 다른 플랫폼으로 배포되며, 이러한 통합성 부족으로 인해 복잡성이 증가하고, 고비용 및 효율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이제 우리가 맞이하는 스마트 빌딩의 다음 시대에서는 상황이 빠르게 변화하고 있으며, 이를 가능하게 하는 다음 세 가지 기술이 있습니다.

사물인터넷 (Internet of Things; IoT) 디바이스 – 과거에는 빌딩의 카메라, 배지 판독기, 온도 조절 장치 등과 같은 엔드포인트 장치는 독점적이었으며 가격도 비쌌습니다. 하지만 이젠 일관된 통신 표준의 채택과 함께 저비용 장치들이 도입되면서 더 많은 장치들이 생겨나고 시스템 간의 통합성도 좋아졌습니다.

가상화 가상화와 건물 기술의 통합을 주춤하게 했던 요소 중의 하나는 각 솔루션이 각각의 고유한 인프라를 갖추어야 한다는 요구사항이었습니다. 이제는 장치들이 IoT에 기반을 두고 있으므로 가상화를 통해 건물 인프라를 단순화하고 비용을 절감 할 수 있습니다.

애널리틱스 더욱 많아진 단말 장치에서 데이터를 분석하면 효율성을 높이고 효과적으로 비용을 관리할 수 있도록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개선할 수 있습니다.

위의 세가지 발전된 기술로 스마트 빌딩의 운영이 가능하지만, 스마트 빌딩 테크놀로지의 진정한 핵심은 IoT 장치에서 데이터를 수집하고 해당 데이터를 애널리틱스로 변환하는 제어 애플리케이션입니다. 또한 이러한 제어 애플리케이션은 IoT 엔드포인트 장치를 관리하고 중요한 위치에서 감사 및 컴플라이언스를 활성화하는 역할을 할 수도 있습니다.

강력한 기반 인프라의 필요성

비즈니스에 필수적인 다른 애플리케이션과 마찬가지로, 빌딩 자동화 및 제어 애플리케이션에는 특정한 요구사항들이 있으며, 효율을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일반적으로 강력한 기반 기술 인프라를 필요로 합니다. 이 기반 인프라에는 다음과 같은 기능들이 필요합니다.

표준에 기반을 둔 가상화 – 스마트 빌딩의 비전을 실현하려면 다양한 공급 업체와 기술이 필요합니다. 즉, 기반 인프라가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광범위한 지원을 갖추고 가상화를 지원할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합니다.

지속적 가용성 – 이러한 기술은 매우 중요하며 공유된 서버 리소스 집합으로 통합되므로 갑작스러운 다운타임은 결코 일어나서는 안됩니다. 예기치 못한 다운타임의 위험을 완화할 수 있는 방법은 많이 있지만, 고가용성 또는 장애 허용솔루션은 특별한 개발이나 기술 없이도 쉽게 배포 할 수 있어야 하며, 장애 발생시 쉽게 조치할 수 있어야 합니다.

전체적 솔루션 지향 관점 – 스마트 빌딩 운영에서 가장 어려운 과제 중 하나는 운영적 이슈들을 이해하고 해결하는 것입니다. 가상화가 시스템의 복잡성을 크게 줄여주지만, 장치 및 가상 서버의 수는 늘어날 것입니다. 즉, 전체 스마트 빌딩 (장치, 애플리케이션 및 하드웨어)을 전반적으로 파악하는 것은 문제들이 발생하기 전에 미리 식별하고 방지하는 어려움을 덜어 줍니다.

스트라투스의 접근법

스트라투스는 Tyco Integrated Security, Johnson Controls 및 Rapiscan Systems와 같은 선도적인 기업들에서 이미 입증된 선택입니다. 스마트 빌딩을 위한 스투라투스의 비용 효율적인 고가용성 솔루션은 다른 솔루션의 복잡성 없이도 지속적 가용성을 제공합니다. 카메라, 액세스 제어 장치 등과 같은 다양한 장치들을 모니터링 및 관리하여 완벽하게 연결된 스마트 빌딩을 구현합니다.